본문바로가기

인천관광공사

검색 닫기
닫기

옹진군 대이작도 풀등


보도자료

인쇄하기

  1. 인천관광공사
  2. 알림마당
  3. 보도자료

팬데믹 이후 최대 중국청소년 교류단체 2,000명 기획유치로 방인관광객 수요 회복의 청신호를 밝히다

  • 작성자
    고객홍보팀
    작성일
    2024년 2월 1일(Thu) 09:15:07
  • 조회수
    282

붙임1._중국_청소년_단체_인천항_환영_행사.jpg 붙임1._중국_청소년_단체_인천항_환영_행사.jpg (833KByte) 사진 다운받기

붙임2._중국_청소년_단체_2024_한중_청소년_문화교류_행사.jpg 붙임2._중국_청소년_단체_2024_한중_청소년_문화교류_행사.jpg (881KByte) 사진 다운받기

 

팬데믹 이후 최대 중국청소년 교류단체 2,000명 기획유치

방인관광객 수요 회복의 청신호를 밝히다

 

인천광역시는 인천광역시교육청, 인천관광공사(사장 백현), 한국관광공사, 경기관광공사, 인천광역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 6개 기관과 협력하여 126일부터 26일까지 중국 청소년 방한 교육여행 문화단체 2,000명을 기획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9월 약 200명의 중국 화동지역 학교장단을 인천으로 초청하여 진행된 인천교육여행 팸투어의 결과로, 20238월 중국 방한단체관광객 재개 이후 유입되는 최대 규모 단체이다.

 

45일로(인천 4)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인천항 입국 환영행사를 시작으로, 인천 개항장 일대(차이나타운, 송월동 동화마을, 개항로, 신포시장) 및 송도 일대(연세대 글로벌캠퍼스, 국립세계문자박물관) 방문과 ‘2024 -중 청소년 문화교류 행사’(129, 21, 24) 등으로 이루어진다.

 

‘2024 -중 청소년 교류행사에는 한국-중국 청소년 공연 발표 한국-중국 청소년 선물 교환 중국 청소년 참가자 대상 수료증 수여 설날 맞이 복주머니 증정 행사 등 다채로운 교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인천관광공사 사장 백현은 이번 기획유치를 통해 과거·현재·미래를 품고 있는 역사문화 관광도시 인천을 널리 알리고, 인천 기획유치의 상당수를 차지하고 있던 청소년 교류행사가 회복되길 바라며, 특히 개항역사문화도시 1883인천의 브랜딩 확산을 기회로 한-중 청소년 간 다양한 교류행사가 증가하여 인천을 찾는 관광객들이 더욱 많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붙임 관련사진 2. .

 

목록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

자료관리 담당자 :
기획조정실 / 고객홍보팀
TEL :
032-899-7362